한성주 아나운서, “사생활 동영상 유출” 12년 만에 복귀 근황.. 그동안 잠적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

한성주 전 SBS 아나운서가 사생활 동영상 유출 후 12년 만에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며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한성주 12년만에 근황

지난 9월 9일 경기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3 정기 고려대학교, 연세대학교 친선경기대회” 럭비 경기에서 한성주는 고려대학교 입학 30주년 93학번 응원부 “포효 93” 일원으로 단상에 올라 응원전을 펼쳤습니다.

한성주가 대중 앞에 모습을 드러낸 것은 12년 만인데요.

고려대 정치외교학과 93학번인 한성주는 졸업생 응원단 일원으로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한성주는 단발 머리에 치어리딩 유니폼을 입고 환한 미소로 누구보다 최선을 다하며 응원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습니다.(한성주 근황 사진 보기)

재벌가와 결혼했다가 초고속 이혼

한편, 한성주는 1994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으로 1996년 SBS 6기 공채 아나운서로 발탁되며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그녀는 1999년 애경그룹 막내아들인 채승석 전 애경개발 대표이사와 결혼하면서 SBS를 퇴사하게 되었는데요.

당시 아나운서와 재벌가의 만남으로 한동안 큰 화제가 되었지만, 결혼 10개월 만에 이혼하여 또 한 번 세간에 등장했습니다.

이후 한성주는 프리랜서로 전향하여 방송 활동을 재개했습니다.

당시 한성주는 아나운서 출신임에도 무리수 발언과 과도한 노출 의상으로 부정적인 시각도 많았지만, 이러한 이미지가 신선하다는 평과 함께 인기 예능 프로그램에 자주 출연했는데요.

전 남자친구가 성관계 영상 유출

하지만 2011년 말 전 남자친구인 대만계 크리스 수와의 성관계 비디오 유출 사건이 불거지면서 방송활동을 전면 중단했습니다.

당시 한성주 남자친구는 그녀가 자신의 카드를 무단으로 사용하여 멍품을 구입하였고, 그녀의 오빠, 어머니에 의해 폭행, 감금했다고 주장했는데요.

크리스토퍼 수는 “한성주 가족에게 8시간 감금 폭행당했다”고 주장했고 한성주 측은 “크리스토퍼 수의 폭력성 때문에 이별했다”라며 진실 공방을 펼쳤습니다.

크리스토퍼 수는 한성주와 그 가족들을 대상으로 5억 원의 피해보상을 요구했으나, 2012년 서울지방법원은 원고의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반대로 크리스토퍼 수 역시 미국인이기에 한 번도 사건 관련해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고 결국 크리스토퍼 수의 불분명한 행방으로 수사 자체가 불가능해 검찰은 해당 사건에 대해 기소중지 처분을 내렸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이고 내밀한 사생활 영상이 담긴 영상은 연예인에게 치명적으로 작용했으며 이후 한성주는 모든 방송을 그만두고 잠적하게 되었습니다.

최근 알려진 한성주 근황은 단국대 일반대학원 보건학과에 진학하여 원예치료로 박사학위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019년에는 서울대병원에서 원예치료전문가로 잠깐 근무했지만 해당 병원 홍보과에서는 ‘현재는 근무 중이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