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결혼 1년만에 곰신..” ‘이중국적’ 남편 케빈오 자진 입대 소식에 응원 쏟아진 이유

공효진과 결혼한 가수 케빈오(오원근·32)가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케빈오, 비밀리에 입대

1월 2일 한 매체는 “케빈오가 지난달 육군 훈련소에 입소해 병역 의무를 이행하고 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입대는 이미 지난달 이뤄졌으며, 케빈오가 입소한 곳은 충남 논산에 자리한 육군훈련소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케빈오는 본인의 강력한 의지에 따라 조용히 입대했으며, 외부에 최대한 비밀리에 훈련소로 향했습니다.

케빈오는 현재까지는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있으며 조만간 현역병으로 자대 배치를 받을 예정입니다.

육군훈련소로 입소한 만큼 어느 부대로 갈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케빈오가 입대함에 따라 아내인 배우 공효진은 결혼 약 1년 2개월 만에 ‘곰신’ 생활을 하게 된 것입니다.

이중국적인데 자진 입대 한 이유

1월 2일 소속사 티캐스크이엔티 측 역시 “케빈오는 한국을 기반으로 음악적 활동 영역을 넓히고 아내(공효진)와의 안정적인 한국 내 가정 생활을 위해 군 입대를 하게 됐다”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소속사 측은 “(케빈오는) 자신을 알고 계시는 모든 분들이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잘 지내고 계시길 바란다는 말을 남기며 씩씩하게 지난해 12월 입소했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당당한 의무 중 하나이기에 특별히 외부에 미리 군 입대 사실을 알리지 않고 입대하게 된 점 팬 분들에게 너그러운 이해와 양해를 부탁 드린다는 말도 잊지 않았다”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소속사 측은 케빈오의 군입대 배경에 대해 “(케빈오는) 한국 덕분에 새로운 음악 인생을 살고 펼칠 수 있었기에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돌아와 팬 분들과 많은 분들에게 온기를 나눌 수 있는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다는 생각을 당사를 통해 전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케빈오의 군 입대에 그가 미국 국적자라는 사실에 대한 관심도 커졌고 소속사 측은 “애초에 복수 국적자”라며 “미국인이기도 하지만 한국인이기도 해서 입영 대상자인 게 맞다”라고 입장을 전했습니다.

한편 공효진과 케빈오는 2022년 4월 공식적으로 연인 사이임을 알렸습니다.

그해 10월 미국 뉴욕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습니다.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10살 차이입니다. 공효진이 1980년생, 케빈오가 1990년생입니다.

공효진은 오는 1월 3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록’에도 출연해 케빈오와의 러브 스토리를 전할 예정입니다.

이 방송에서 ‘곰신 스토리’에 대해서도 전할지 관심이 모이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