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IQ 153” 베트남에서 사업했다가 폭망해서 돌아온 ‘모범택시2’ 주연급 배우

배우 김의성은 최근 드라마 ‘모범택시2’에서 무지개 운수 장성철 사장으로 변신해 주목 받았는데요. 그는 과거 1996년 홍상수 감독의 영화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습니다. 그전까지는 연극 무대를 오가며 연기인생을 시작하게 되었는데요.

김의성, 서울대 경영학과에 IQ 153

한편, 김의성은 IQ 153에 서울대 경영학과 84학번으로 대학교 2학년 때 선배인 정진영과 연극에 미쳐 2인극을 하며 전국을 배회했습니다.

1980년부터 90년까지 연극 무대를 꽉 잡았던 영화배우 1세대입니다.

김의성은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선 친일파 이완익 역을 맡아 신들린 연기를 보여주었는데요.

당시 함경도 사투리, 일본어, 영어 등 3개 국어를 구사하는데, 특히 일본어는 단순히 대본을 외운게 아니라 일본인들로부터 발음이 수준급이란 평가를 받기도 했습니다.

연기자 포기 후 사업으로 전향

하지만 1990년 대 중반부터 자취를 감추었습니다. 이유는 자신의 연기에 확신이 서지 않아서라고 털어 놓았습니다. 이후 그는 사업가로 전향해 새로운 길을 걷게 되었습니다.

김의성은 2001년 Fnc미디어, 2006년 CJ미디어에서 베트남 대표, 공동대표를 맡아 제작자로 활동했습니다.

그는 베트남에서 한국영화 수출, 드라마 제작 등 사업가로 변신해 히트 드라마를 만들기도 했는데요. 하지만 수익은 뒷전이라 장거리를 걸어다닐 정도로 고생했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김의성은 한 방송에서 베트남 사업이 어떻게 됐냐는 질문에 “처절하게 망했다. 그러니까 다시 돌아오지 않았겠나. ‘관상’으로 직업 배우의 길로 들어섰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사업 망하자 도움의 손길 내민 홍상수

김의성의 사업이 망하자 그를 불러준 사람은 홍상수 감독이었는데요. 평생 공부하라던 아버지가 병상에서 “재미있게 살아라”라는 말을 하셨고, 다시 배우로 살아가게 됩니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 ‘북촌방향’을 시작으로 복귀했고, 관상의 한명회, 육룡이 나르샤의 정몽주를 맡아 배우로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게 됩니다.

이후, 부산행에서 엄청난 악역을 선보여 빌런 전문 배우로 거듭났는데요. 미스터선샤인의 이완익이 대표적인 케이스입니다.

한편, 모범택시2에서는 너무도 선한 이미지를 연기해 충격적인 케미를 보여주었는데요. 앞으로 어떤 사건을 해결하게 될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