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성인군자처럼 살아야 돼?” 송은이 방송서 충격 발언에 김지민과 결혼 반대 쏟아진 이유

개그맨 김준호가 불성실한 태도와 도박 관련 말들로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성인군자처럼 살아야 하나?”

지난 1월 31일 김준호는 송은이의 채널 ‘비보티비’의 ‘개세모’ 콘텐츠에 출연했습니다. 당시 그는 방송 초반부터 무성의한 방송 태도와 더불어 과거 도박 관련 언급으로 논란에 휩싸였는데요.

특히 김준호는 촬영 시작부터 방송 중 자리를 비우며 함께 한 출연진을 곤란하게 만들었습니다.

이에 함께 출연한 권재관은 “지금 방송으론 짧겠지만 (기다린 지) 한 30분 됐다”라고 말하며 난색 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또한 송은이가 출연하지 않는 콘텐츠임에도 등장하자마자 “(송)은이 누나도 와야지, 안 와?”라고 묻기도 했습니다.

게다가 김준호는 방송 진행중 자신의 과거 도박 논란을 언급하며 “근데 (송)은이 누나는 이런 걸 안 했다. 이미지가 깨끗하다. 뭔가 하자가 있을 거다. 이렇게 바를 수는 없다. 유재석, 송은이가 우리까지 힘들게 한 거다. 성인군자처럼 살아야 하나? 적당히 놀고 즐기면서 살아야 하지 않나”라고 발언해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방송을 시청한 많은 사람들은 “좀 뜨더니 건방져진 듯” “도박한거 지금 잘했다고 하는건가” 라며 김준호의 태도에 많은 실망감을 표현했습니다. 여기에 현재 열애 중인 김지민과의 결혼을 우려하는 여론까지 이어졌습니ㅏㄷ.

“그냥 컨셉이었다” 해명

방송인 송은이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한 개그맨 김준호가 태도 논란에 휩싸이자 다급히 해명문을 내놨습니다.

2월 1일 송은이는 논란이 된 영상 댓글에 “아이고.. 이게 무슨 일입니까.. 제가 아끼는 김준호 군에 대해 많은 오해와 염려의 댓글이 있어서 누나로서 참 미안한 마음이 든다”라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어 그녀는 “‘개세모’를 아끼고 좋아해 주시는 분들의 의견은 다 겸허히, 소중하게 보고 있지만 조심스럽게 설명해 드리고 싶은 부분이 있어서 몇 자 적어본다”며 “김준호 씨에게 섭외 전화 하면서 어떠한 이야기도 상관없으니 편한 동생들과 나와서 편하게 이야기 나누다 가면 된다 라고 하여 김준호 군은 흔쾌히 나와주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더불어 송은이는 김준호와 콘셉트를 얘기하다 시크하게 아무것도 모르는 캐릭터로 출연 제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불편함을 끼치게 된 것 같아 거듭 사과했습니다.

끝으로 송은이는 “콘셉트로 이해되도록 잘 편집했어야 하는데 그렇게 만들지 못한 저희의 부족함을 다시 한번 느끼면서 앞으로는 개세모에 나오는 모든 선후배의 이야기들을 오해 없이 더 편히 보실 수 있도록 더 고민하고 노력하겠습니다”라고 글을 마무리했습니다.

송은이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일부 누리꾼들은 여전히 김준호의 태도에 대한 비판을 이어갔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