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 백종원, “참 쉽쥬?” 이혼 가짜뉴스 무색하게 만든 근황에 엄지척 쏟아진 이유

올해 여러차례 이혼 등의 가짜뉴스로 몸살을 앓은 백종원♥소유진 부부가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습니다.

“태어나지 않았으면 어쩔뻔한겨”

백종원이 아내 소유진 생일에 달달한 이벤트로 감동을 안겼습니다.

8월 11일 소유진은 생일을 맞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사진에서 소유진은 커다란 꽃다발을 안고 환하게 미소짓고 있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특히 삼남매와 남편 백종원에게 둘러싸여 행복한 일상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소유진은 “행복한 생일날 아침 ♡ 남편의 꽃다발선물~ 새.벽.에 끓였다는 미역국~ 아이들과 아빠가 함께 만들어준 잡채~ 딸들이 손수 만들어준 케이크~ #고마워요 #사랑해 ♡”라며 단단한 가족애를 드러냈습니다.

특히 백종원은 거대한 꽃다발을 아내에게 선물했고, 안에는 ‘태어나지 않았으면 어쩔뻔한거여~ 상상하기도 싫엇! -남편 백종원-‘이라며 달달하면서도 귀여운 멘트가 적혀있어 웃음을 안겼습니다.

특히 백종원 특유의 말투와 아내에 대한 사랑이 느껴지는 이 달달한 멘트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며 환호를 받았습니다.

한편, 아이들은 엄마의 생일을 맞아 잡채와 케이크를 직접 만들어 소유진을 감동케 했습니다.

절친 심진화는 “오빠 멘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귀여워 케익 감동”이라며 반응, 이외에도 홍현희, 김선아, 최명길 등 유명스타들도 그의 생일을 축하했습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백종원 러블리하다”, “소유진 온 가족에게 사랑받고 축하받는 모습 보기 좋다”, “이런 가족을 두고 가짜 뉴스 만드는 유튜버들은 도대체 뭐냐”, “백종원이 계속해서 사랑받는 법, 참 쉽쥬?”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백종원 사망설, 이혼설, 소유진 불륜설.. 가짜뉴스 수준

한편, 백종원과 소유진은 올해 여러차례 이혼설 등의 가짜뉴스로 몸살을 앓은 바 있습니다. 한 유튜브 채널에서는 소유진과 백종원이 이혼을 극적으로 취소했다고 전했습니다.

해당 유튜버는 백종원이 소유진에게 이혼을 요구했고 소유진은 무릎을 꿇은채 백종원에게 제발 한번만 봐달라며 눈물을 흘린채 빌었다고 영상에 담았습니다.

또한 오비스텔 입구에서 한 남성과 손을 잡고 들어가는 소유진의 모습을 백종원이 목격했으나 백종원은 이혼대신 가정을 유지하기로 판단한것이라고 말하면서 이제 더 이상 어떤 스킨십이나 감정 교류는 전혀 없을 예정이라고 전하기도 했습니다.

이는 전혀 근거가 없는 명백한 가짜뉴스였습니다.

이 외에도 ‘백종원 소유진 결혼 8년 만에 이혼.. 바람핀 소유진 근황!!ㄷㄷ’이라는 숏츠들이 유튜브에 게재되며 가짜 뉴스에 몸살을 앓았습니다.

특히 백종원은 사망설까지 퍼져 논란을 낳기도 했으며 이에 백종원은 때아닌 사망설에 “저는 아주 잘 있습니다. 몸도 건강하고요”라고 근황을 직접 밝히며 해명하기도 했습니다.

“첫 만남에 사주 보더라”

한편, 가짜뉴스로 고생하던 소유진은 올해 ‘오은영의 버킷리스트’에 출연해 남편과 여전한 애정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그녀는 백종원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습니다.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소유진은 “드라마 ‘해피엔딩’을 찍을 때였습니다. 심혜진 선배님, 한지승 영화감독님이랑 셋이서 만나곤 했었다”며 “선배님이 남편에게 ‘유진이 소개해줄까?’라고 했다더라. 그땐 엄청 화를 냈었다. 나이 차이가 15살이지 않나”라고 회상했습니다.

그는 “그렇게 넷이서 처음 만났다. 그날 남편이 제 사주를 빼가더라. 그래서 궁합을 봤을 때 천생연분이라고 하더라”라고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오은영은 “첫눈에 반해서 사주를 받으신 거네”라고 미소지었습니다.

오은영이 “얼마나 만난 거냐”라고 묻자 소유진은 “결혼식까지 8개월이 걸렸다. 거의 하루도 안 빼고 만났다. 틈을 안 주더라”라고 답했습니다.

이어 “그때 제가 엄청 바빴었는데, 뭐만 끝나면 그 현장에 있더라”라며 “정신 차리고 보니까 결혼 준비를 하고 있더라. 결혼 준비도 5주 만에 끝냈다. 그동안 남편은 15kg를 뺐다. 정장을 입었는데 멋있더라”라고 폭소했습니다.

또한 소유진은 신혼여행에서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며 “신혼여행이 아니라 출장이라 생각했던 것 같다. 너무 신나서 뭐라 못하는데 배려하는 게 아니라 맛집 리스트를 도장 깰 파트너가 있다는 게 좋은거더라. 정말 좋아하는 모습에 뭐라 할 수가 없었다”고 허탈하게 웃었습니다.

“매일 만나면 뭐 하냐”라는 질문엔 “TV를 보다가 ‘저기 맛있겠다’ 하면 바로 가곤 했다. 그런데 결혼하고 나면 남편이 주방으로 불러서 ‘상상했던 맛이 이건지 확인해봐라’라고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소유진은 지난 2013년 백종원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습니다. KBS2 가족 여행 버라이어티 ‘걸어서 환장 속으로’(이하 ‘걸환장’)에서는 소유진이 가족여행을 떠난 모습을 공개, 마침 함께 가지 못한 백종원과 영상통화를 했고, 두 사람을 수화기 너머로 “뽀뽀”를 외치며 여전한 신혼같은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사로 잡았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