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임신이었다” ‘이병헌♥’ 이민정 8년 만에 둘째 임신 소식 전하자 모두 감탄한 이유

톱배우 이병헌(53), 이민정(41) 부부가 둘째를 임신한 소식을 알렸습니다.

이민정 8년 만에 둘째 임신

8월 4일 연예매체 등에 의하면 이민정은 최근 둘째를 임신했습니다. 첫 아들 준후군을 품에 안은 후 8년 만입니다.

앞서 이민정은 이병헌과 결혼 2년 만인 지난 2015년 첫 아이이자 아들인 준후군을 낳았고, 또 다시 8년 만에 둘째를 임신하는 경사를 맞았습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병헌, 이민정 부부 둘 다 원하던 일이라 기뻐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병헌과 이민정은 지난 2013년 결혼해 10여년 간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임신 아니냐?” 오해가 진실이었다

한편, 지난 7월 29일 이민정은 임신 오해를 받은 바 있습니다. 당시 이민정은 자신의 SNS에 눈웃음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민정은 이국적인 분위기의 공간에서 사진을 찍고 있었으며 플라워 패턴의 퍼프 원피스를 입고 있는 이민정은 분수 앞에 앉아 청량한 미소를 짓고 있었습니다.

바디 핏이 드러나지 않는 의상을 입은 이민정을 본 네티즌들은 “임신하신 거 아니죠?”, “혹시 축하할 일이라도?”, “느낌이 임신 같아”라며 댓글을 달았습니다.

그런데 그 추측이 진짜였던 것입니다.

한편, 이민정은 지난 1월에 개봉한 영화 ‘스위치’를 통해 약 10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해 화제를 모았습니다. 또한 평소 SNS 등에서 남다른 예능감을 발휘했던 만큼, 올해 초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 게임’의 MC로도 발탁돼 활약했습니다.

이병헌은 올해 성수기 여름 영화 빅4 중 하나인 ‘콘크리트 유토피아’에 출연해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이병헌은 극 중 황궁아파트 주민 대표 영탁 역을 맡았다. ‘콘크리트 유토피아’는 오는 9일 개봉합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