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 “20대 텐프로 여종업원 집에서..” 결국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된 충격적인 이유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이선균이 내사자에서 피의자로 전환됐습니다.

이선균, “텐프로 마담과 연결됐다”

10월 23일 인천경찰청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한 혐의로 배우 이선균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경찰은 같은 혐의를 받는 서울 강남 지역 ‘텐프로'(G업소) 여종업원 A(29) 씨를 지난 주말 구속했습니다. 또 같은 유흥업소에서 일한 20대 여종업원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유흥업소 여종업원 A 씨는 올해 이선균과 10여 차례 전화 통화를 한 것으로 알려진 인물입니다.

이선균 마약 수사는 9월 중순 A씨가 유흥업소의 VIP 손님들과 마약 투약을 한다는 한 제보로 시작됐습니다.

인천청은 A씨에 대한 수사를 시작했고 조사 과정에서 A씨 등의 입에서 이선균의 실명이 거론됐습니다. 경찰은 다수의 정황 증거를 확보해 결국 이선균을 피의자로 전환했습니다.

이렇게 이선균은 올해 초부터 서울에 있는 유흥업소 여종업원 A 씨의 자택에서 여러 차례 대마초 등 마약을 투약한 의혹을 받게 되었습니다.

또한 디스패치 보도에 따르면 이선균을 공갈 협박한 인물 역시 A씨로 알려졌습니다. A씨의 협박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수사 입막음 용인지, 단순 갈취 목적인지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선균 측이 주장하는 피해액은 약 3억 5,000만 원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이선균, 피의자 신분 전환에 대한 입장

경찰은 그동안 정식 수사 전 단계인 내사를 통해 이선균이 수사 대상이 되는지를 확인해 왔습니다. 경찰에 입건된 이선균은 곧바로 내사자에서 정식 수사 대상자인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됐습니다.

이선균이 피의자로 신분이 전환됨에 따라 경찰은 조만간 출석 통보를 할 것으로 전망입니다.

결국 이선균은 새 드라마 ‘노 웨이 아웃’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하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이선균이 피의자로 전환됨으로써 이번 사태가 어떤 방향으로 흘러갈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한편 대형 법무법인 소속인 이선균의 변호인은 23일 “마약 투약 의혹을 인정하느냐 아니면 부인하는 입장이냐?”라는 질문에 “아직 말하기 어렵다. 성실하게 경찰 조사를 받겠다”고만 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