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힘이 닿기를” 불우환자에 1억 기부..’아너스클럽’ 1호 후원자가 된 이유

배우 이제훈이 또 한 번 선한 영향력을 발휘했습니다.

불우환자 위해 기부하며 한 말

최근 이제훈이 불우환자 지원기금 사용을 위해 서울아산병원 측에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제훈이 서울아산병원 측에 기부금을 전달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입니다. 그는 지난 2021년에도 불우환자의 심뇌혈관 및 폐·호흡기 질환 치료를 위해 1억원을 전달한 바 있습니다.

이제훈은 “사회 곳곳에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작게나마 힘을 드리고 싶어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 지금은 많이 힘드시겠지만 머지않아 병마를 딛고 건강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길 간절히 소망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제훈은 2015년부터 국제구호개발기구인 옥스팜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해에는 2015년부터 기부를 이어온 옥스팜의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스클럽’ 1호 후원자라는 기록을 남겼으며, 2017년부터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 온 아름다운재단에서 누적 기부액 1억원을 달성하기도 했습니다.

이제훈은 이러한 공익활동을 인정받아 ‘제3회 착한 기부자상 시상식’에서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며 의미 있는 한 해를 마무리했습니다.

또 그는 ‘2023 SBS 연기대상’에서 ‘모범택시2’로 영예의 대상을 수상하며 빛나게 한 해를 마무리했습니다.

한편 이제훈은 현재 상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수사반장 1958’ 촬영에 한창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2024년에는 촬영을 마친 영화 ‘탈주’, ‘모럴해저드’ 의 개봉도 예정되어 있어 바쁜 한 해를 보낼 것으로 보입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