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혼인신고서 깜짝 공개! 배우자 아니고 ‘보호자’라는데…?

배우 정우성이 영화 ‘보호자’ 홍보에 나섰습니다.

정우성은 16일 폭소하는 이모티콘과 함께 ‘보호자’ 광고판을 공개했습니다.

광고판에는 ‘혼인신고서. 남편 정우성. 정우성 감독님 저의 보호자가 되어주시겠어요?’라는 문구가 적혀있습니다. 영화 ‘보호자’를 홍보한 광고판이었던 것.

누리꾼들은 “같이 혼인신고하러 가시죠”, “혼인신고는 저랑”, “도장 들고 어디로 가면 되나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정우성의 첫 번째 장편 연출작인 ‘보호자’는 10년 만에 출소해 몰랐던 딸의 존재를 알고 평범하게 살기를 원하는 수혁과 그를 노리는 이들 사이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영화라고 합니다. 정우성, 김남길, 박성웅, 김준한, 이엘리야, 박유나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 출동 했습니다. 오는 8월 15일 개봉.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