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프티 피프티 키나, “청년들 꿈 포기하지 마세요” 음원 수익 첫 정산금 기부 소식에 감탄 쏟아진 이유

키나가 기부로 선한 영향력을 펼쳤습니다.

“모진 세상 앞에 놓인 청소년들이..”

12월 4일 대한적십자사(회장 김철수)는 피프티 피프티 멤버 키나가 자립준비청년(보호종료아동) 자립을 위해 1천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성금을 기부한 키나는 처음으로 음원 수익을 정산 받았으며, 그 금액을 의미 있게 사용하고 싶어 고민하던 중에 자립준비 청년들을 돕는 대한적십자사의 활동을 알게 되었습니다.

이에 키나가는 자립준비 청년들의 새로운 시작과 꿈을 응원하고자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대한적십자사는 키나의 요청에 따라 기부금을 자립준비 청년들의 자립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사용할 계획입니다.

또한 대한적십자사는 자립준비 청년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위한 마음 안정 프로그램과 그들의 자립 기반을 확립하기 위해 맞춤형 물품 지원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키나는 “의미 있는 곳에 도움 줄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모진 세상 앞에 놓인 청소년들이 절대 꿈을 포기하지 말고 계속 도전해나갔으면 좋겠다”고 전했습니다.

김철수 회장은 “누구의 도움 없이 홀로서기를 시작하는 청년들이 꿈을 펼치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당당히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해주신 키나씨께 감사드린다.”고 전했습니다.

피프티 피프티 앞으로 어떻게 되나?

올해 2월 24일 첫 번째 싱글 ‘더 비기닝: 큐피드'(The Beginning: Cupid)를 발매한 피프티 피프티는, ‘큐피드'(Cupid)가 데뷔 130일 만에 ‘빌보드 핫 100’ 100위에 진입하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이후 해당 차트에서 17위까지 오르며 케이팝 걸그룹 역대 최장 기록인 25주 동안 차트에 머무르는 성과를 이뤘습니다.

그러나 지난 6월 피프티 피프티는 멤버들이 어트랙트와 전속계약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으로 인해 갈등을 겪었습니다. 법원은 멤버들의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고, 멤버들은 이에 대해 항고했습니다.

그 중 키나는 항고를 취소하고 어트랙트에 남기로 결정했습니다. 이후 어트랙트는 정세현(새나), 정지호(시오), 정은아(아란)에게 전속계약 해지를 통보했습니다.

어트랙트는 키나를 중심으로 한 4인조 피프티 피프티 2기를 새롭게 선보일 계획입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