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출산 한달 만에 복귀했는데..” 건강 이상으로 안타까운 소식을 전한 이유..

개그우먼 홍현희가 건강 이상으로 ‘금쪽같은 내새끼’ 녹화를 쉬어간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건강 상태 안좋아..

지난 21일 방송된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에서 신애라는 지난주 방송 ‘금쪽이’에 대한 시청자 반응 언급에 이어 “안타까운 소식이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어 “홍현희가 지금 건강 상태가 안 좋아서 앞으로 3주 동안 잠깐 쉬기로 했다”라며 홍현희가 3주간 방송에 불참하게 된 소식을 전했습니다.

이에 오은영 역시 “현희 씨가 너무 과로했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홍현희의 빈자리는 장영란이 채웠고, 장영란은 “내가 그 자리를 메우겠다”고 홍현희를 향해 보고싶다는 영상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모두의 걱정을 산 홍현희는 지난 9월 출산 한 달 만에 방송 활동에 복귀한 뒤 쉴 틈 없는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홍현희는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와 ‘전지적 참견 시점’을 포함해 ‘일타강사’, ‘오피스 빌런’, ‘효자촌2’, ‘댄스가수 유랑단’, ‘살아있네! 살아있어’, ‘네고왕’ 등에 출연했습니다.

이에 소식을 접한 누리꾼 사이에서는 ‘홍현희의 건강’에 대한 걱정 어린 우려가 쏟아졌습니다.

그러자 홍현희 측은 “심한 감기에 걸려 목소리가 나오지 못하는 상태였다. 불가피하게 ‘금쪽같은 내새끼’ 녹화에 불참하게 됐는데, 이날 촬영이 3회분이라 3주간 방송에 불참하게 됐다”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건강에 큰 이상이 있는 것은 아니며 ‘금쪽같은 내새끼’를 제외한 다른 예능 프로그램 녹화는 그대로 참석한다”고 전해 팬들을 안심시켰습니다.

홍현희♥제이쓴 시부모님 “깜짝선물”

사랑하는 가족이 챙겨주는 생일 선물이라면 그게 뭐든 좋겠지만, 솔직히 말해서 ‘현금’을 뛰어넘을 선물은 없을 거라고 하는데요.

홍현희의 시부모님은 며느리 생일이 돌아오자 다정한 목소리로 “계좌 보내라”는 말을 건넸습니다.

5월 30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홍현희 제이쓴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뒤늦게 일어나 안방을 나온 홍현희는 거실에서 놀고 있던 제이쓴과 준범이에게 다가갔습니다.

이에 제이쓴은 “저희가 쉬는 날이 잘 안 맞다”며 “원래 아내가 오후 스케줄이 있는데 미뤄졌는데요.

오랜만에 세 식구가 집에서 행복한 시간을 보낼 것 같다”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홍현희와 시간을 보낼 수 있어 제이쓴이 유독 기뻐한 이유는 따로 있었는데. 알고 보니 이날은 홍현희의 생일이었던 것입니다. 

이후 홍현희는 시아버지에게 걸려 온 전화를 받았고, 그는 “내가 말로만 축하하면 미안하니깐 계좌번호를 보내라”며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이에 홍현희가 “아빠한테도 용돈 받아본 적 없다”며 “매일 생일처럼 잘 챙겨주시니 안 주셔도 된다”고 극구 사양하자 옆에 있던 시어머니 역시 강경한 태도로 “그래도 (계좌) 보내라. 우리 며느리 생일 축하한다”고 말해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었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