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싹 다 고소” BJ 임블리 친동생, 누나 ‘극단적 선택’하게 만든 BJ들 향해 강력 결단 내렸다

BJ 임블리가 생방송 중 극단적 선택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이에 그의 친동생이 관련 BJ들을 향해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23일 유튜브 채널 ‘구제역’에서는 BJ 임블리의 친동생과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구제역은 “부천이나 인천 BJ들의 조문을 거절했다고 들었습니다. 난동이라든가 그런 게 있었나요?”라고 물었습니다.

임블리의 친동생은 “그런 것은 없었습니다. BJ분들 출입을 일체 거절한 이유는 유족이 노출되는 것도 원치 않았고, 어떤 사람이 아군이고 적군인지 잘 모르니까”라고 설명했습니다.

인터뷰에 응한 이유에 대해서는 “누나 사건이 널리 알려져서 다시는 이런 일이 없게끔 만들고 싶습니다. 가해자들은 저희 누나를 모욕하고 모독하는 분들이 계십니다. 그런 분들이 처벌 받아서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제2의 저희 누나 같은 사람이 나오지 않기를 바랍니다. 강력하게 처벌 받게 하기 위해 나왔습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법적 조치는 일단 다 해놓은 상태고 경찰에서 초기 수사 단계라 조만간 출석 시켜서 조사를 받게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며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마지막으로 “가해자들 중에서 사과한 사람은 없었습니다”며 “끝까지 누나의 편에 서서 끝까지 그 사람들을 고소, 고발할 생각입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임블리의 두 자녀에 대해서는 “조카들은 매형이 데려가서 키우기로 했고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잘 키우실 거다”라고 말했습니다.

임블리는 지난 11일, 부천에서 활동 중인 동료 BJ들과 합동 음주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던 중 BJ 감성여울과 말다툼을 벌였습니다. 이후 홀로 귀가한 뒤 동료 BJ들에 대한 폭로를 하고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고, 위독한 상황이 수일 간 이어진 끝에 18일 사망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한편 임블리는 2006년 레이싱 모델로 활동을 시작하였으며 배우 활동도 병행했습니다. 2014년 결혼 후 두 딸을 뒀으며, 2018년 이혼 후 2019년부터 BJ로 활약하였습니다.

Leave a Comment

갤럭시S24 할인전
설맞이 50%
설 선물 대할인